도표 해설

서론
하나님의신약 경륜 첫번째
두번째
세번째

1.
마태복음 <------> 요한복음
2.
사도행전 <------> 유다서
3.
계시록
아들은
<--                -->
아버지와 함께           그 영에 의해
하나님의 왕국으로
발전하기 위해
하나님의 생명을 사는
하나님의 장막   하나님의 성전이신
얘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삼일하나님의 체현임

복음서들 (입문)

그 영은
<--               -->
아들로서          아버지와 함께
하나님의 충만에 이르도록
그리스도를 사는
그리스도의 몸   하나님의 성전
그리스도의 왕국  하나님의 집이신
교회 안에 있는
삼일 하나님의 완성임

22권의 책 (발전)

일곱 영은
<--                  -->
영원하신분으로 부터      구속자에 속한

1. 금등대 들과
2. 새 예루살렘으로
완성되는
이기는 교회 안에 있는 삼일 하나님의 강화임

계시록 (결말)

 

2.  사도행전 <----> 유다서

아들로서 아버지와 함께하는 그 영 - 삼일 하나님의 완성

둘째 부분은 사도행전부터 유다서까지이다. 여기에서 계시된 것은 그 영이다. 육신이 되신 아들은 죽고 부활하여 생명 주는 영이 되셨다(고전 15 :45하). 이 스물 두 권의 책에서 이 생명 주는 영은 아들로서 아버지와 함께하신다. 사복음서에서의 삼일성은 아버지와 함께하는, 그 영에 의한 아들이었다. 그러나 이 스물 두 권의 책들에서의 삼일성은 아버지와 함께하는 아들이신 그 영이다. 이것은 하나님의 충만에 이르도록 그리스도를 사는 그리스도의 몸이며 하나님의 성전이며 하나님의 왕국이며 하나님의 집인 교회 안에 있는 삼일 하나님의 완성이다. 하나님의 충만은 충만 안에 있는 하나님의 표현을 의미한다. 죽음과 부활 후에 주 예수는 한 인격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을 뿐 아니라, 그리스도의 몸이며 하나님의 성전이며 하나님의 왕국이며 하나님의 집인 교회 안에 있는 삼일 하나님의 완성이 되기 위해 아들로서 아버지와 함께하는 그 영이 되셨다. 이는 단체적인 한 인격이며, 이 단체적인 인격은 하나님의 충만에 이르도록, 즉 충만 안에서 하나님의 표현이 되도록 그리스도를 산다. 이것이 사도행전부터 유다서까지의 스물 두 권의 책에 있는 것으로, 복음서에 있는 입문의 발전이다. 오늘날 우리는 이 발전 안에 있다.

신약의 둘째 단계에서도 여전히 같은 인격에 대해 말하지만 그것은 더 진보된 단계이다. 사복음서에서 우리는 삼이일이신 하나님이 어떻게 성육신되셨는가, 어떻게 즉 육신 안에 나타나셨는가를 볼 수 있다. 온전한 하나님, 삼일성의 하나님이 육신이 되어 이 땅에서 삼십 삼 년 반 동안을 사셨다. 그분은 우리의 죄를 위해 십자가에서 죽으시어 우리를 위한 완전한 구속을 성취하시고 부활하셨다. 고린도 전서 15장 45절 하반절은 우리에게 마지막 아담 예수 그리스도가 죽음과 부활을 거쳐 생명 주는 영이 되었다는 것을 분명히 말해 준다. 그분은 부활하신 날 그분의 제자들에게 그 영으로, 영이신 그리스도(pneumatic Christ)로 돌아오셨다. 주님은 부활한 몸을 갖고(눅 24:37-40, 고전 15:44) 제자들이 있던 문이 닫혀 있는 방으로 들어오셨다. 그분이 제자들에게 그분의 손과 옆구리를 보여 준 것으로 보아 그분은 부활한 몸을 갖고 계셨었다. 그분은 영이신 방법으로 그곳에 계셨었다. 후에 그분은 제자들 안으로 숨을 내쉬며, 『성령을 받으라』(요 20:22)고 말씀하셨다. 영이라는 말은 헬라어로 뉴마(pneuma)로서 이것은 영, 호흡, 혹은 바람으로도 번역할 수 있다. 실제적으로 이 구절에 있는 성령은 거룩한 호흡, 거룩한 공기로 번역되어야 한다. 성령은 아들 예수 그리스도로부터 동떨어진 다른 인격이 아니다. 당신의 존재로부터 내쉬어진 호흡이 어떻게 둘째 인격이 될 수 있는가? 이것은 논리적인 것이 아니다. 호흡은 어떤 사람의 존재에 속한 고유 본질이 해방된 것이다. 호흡은 숨쉬는 자의 고유 본질이다. 영이신 그리스도(pneumatic Christ), 뉴마(pneuma)이신 바로 그 그리스도께서 부활한 날 그의 제자들에게 돌아오시어 그분의 존재에 속한 고유 본질을 그들 안으로 내쉬셨다. 그날, 영이신 그리스도(pneumatic Christ)가 그의 제자들 안으로 들어가셨다.

그날부터 그분은 그의 제자들 가운데 계실 뿐 아니라 그들을 그분의 보이지 않는 임재에 익숙하도록 훈련시키기 위해 그들 안에 계셨다. 그 분의 땅에 속한 삼 년 반 동안의 사역에서 베드로와 요한과 야고보와 다른 제자들은 그분의 보이는 임재에 익숙해져 있었다. 그러나 그때부터 그분의 임재는 보이지 않게 되었다. 제자들이 이 보이지 않는 임재에 익숙하지 않았기 때문에 주님은 그분을 사십 일 동안 훈련시키셨다.

이 사십 일 동안 그분은 그들에게 그들의 인식 밖에서 예기치 않게 나타나셨다(요 21 :4, 눅 24 : 15-16). 엠마오 길로 향하는 길에서 두 제자가 그들과 함께 계신 분이 예수님이라는 것을 깨달았을 때 그분은 그들에게서 사라지셨다(눅 24 : 31). 많은 때에 우리도 예수 주께서 우리와 함께 계신다는 것을 너무도 인식하지 못할 수 있다. 그러나 많은 성도들이 주님의 원함에 반대되는 어디론 가로 가거나 무엇인가를 행할 때 주께서 그들에게 나타나신 것을 체험했다. 예를 들어, 요한복음 21장에서 우리는 베드로가 그의 생계의 필요에 대한 시험으로 인해 주님의 부르심을(마 4:19-20, 눅 5:3-11) 떠나 그의 옛 직업으로 되돌아갔던 것을 본다. 그때 주님은 바닷가에서 그들에게 나타나셨다. 그분은 많은 때에 우리로 하여금 생명으로 인도하는 길을 벗어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제한하고 비추려고 나타나신다.

부활하신 후, 주님의 임재는 그 영 안에 있는, 보이지 않는 것이다. 부활하신 후에 그분이 보이시고 나타나신 것은, 그분의 보이는 임재보다도 더욱 유용하고 효력 있으며 귀하고 부요하며 실제적인, 그분의 보이지 않는 임재를 깨닫고 누리고 실행하도록 제자들을 훈련시키기 위한 것이었다. 사랑스런 그분의 이 임재는 그분이 그들 안으로 불어넣어 그들과 항상 함께 있게 될 부활 안에 있는 바로 「그 영」이었다.

성경의 사도행전부터 유다서까지 스물 두 권의 책에서 우리는 아들이신 그 영을 본다. 고린도 전서 15장 45절 하반절은 우리에게 마지막 아담 예수 그리스도가 생명주는 영이 되었다는 것을 말하며, 고린도 후서에 있는 주된 그림은 그 영-아들로서, 아버지와 함께하는 그 영이다. 요한복음 14장 24절은『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사람이 나를 사랑하면 내 말을 지키리니 내 아버지께서 저를 사랑하실 것이요 우리가 제에게 와서 거처를 저와 함께 하리라』고 말한다. 이것은 아들이 오실 때 항상 아버지와 함께 오신다는 것을 의미한다. 서신서들은 우리에게 그 영은 아들이며, 아버지께서 항상 아들과 함께 계시기 때문에 그 영은 또한 아버지와 함께 계시다는 것을 분명히 말해 준다. 아들로서 아버지와 함께하는 그 영은 교회 안에 있는 삼일 하나님의 완성이다.

삼일 하나님의 체현은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었으며 삼일 하나님의 완성은 그리스도의 몸이며 하나님의 성전인 교회 안에 있다. 그리스도의 몸은 하나님의 왕국이며 하나님의 성전은 그리스도가 사시는 하나님의 집이다. 오늘날 교회는 살아 계신 그리스도이다. 『우리 모두는 날마다 삼일 하나님, 즉 하나님의 표현인 하나님의 충만에 이르도록 그리스도를 살고 있다. 』 이것은 성경의 사도행전부터 유다서까지 스물 두 권의 책에 있는 발전이다. 그리스도는 삼일 하나님의 충만이며 그분의 확장인 교회로 발전하기 위한 입문이었다.

『하나님의 신약경륜』 중에서